• 최종편집 2024-07-22(화)

이천시의회 김하식의장, 이천일보 창간11주년 축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0.18 12: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의장 김하식.jpg

이천일보 독자 여러분 그리고 이천시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이천시의회 의장 김하식입니다.

11번째 맞이하는 이천일보 창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급변하는 언론 환경과 디지털 시대의 가속화는 지역 언론사를 인터넷 매체로 전환하게 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이제 이천에는 아쉽게도 지면을 발행하는 매체가 한 손으로 꼽을 정도가 되었습니다.

활발한 영상 촬영과 콘텐츠를 보강하며 독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이천일보는 인터넷 기사는 물론 지면도 지속적으로 발행하는 지역 신문사로 뉴 미디어 환경에 적응했으며 지역적 한계 또한 극복해 나가고 있습니다.

 

지역의 이슈를 분석하고 진실을 탐구하는 본연의 역할은 물론 동네와 주민들이 주목할 만한 뉴스를 생산하는 이천일보는 그래서 많은 독자로부터 사랑받고 있습니다.

그간 이천시의회도 이천일보를 통해 호된 뭇매는 물론 우수 의정활동이 동영상을 통해 방송되기도 했습니다. 이천시의회는 이러한 보도를 직시하며 스스로를 돌아보고 고쳐나가기 위해 노력한다는 말씀드립니다.

 

정부는 지역신문의 건전한 발전기반을 조성하고 여론의 다원화, 민주주의의 실현 및 지역사회의 균형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지역신문발전지원 특별법」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제4조에는 지방자치단체의 책무를 두고 ‘지역신문의 육성과 지원을 위한 시책을 실시하기 위하여 필요한 법제상ㆍ재정상ㆍ금융상의 조치를 할 수 있다’라고 적시하고 있습니다.

 

지역 언론이 활발해야 지역사회가 건강해집니다.

지역 언론의 사막화는 주민자치라는 꽃과 민주주의라는 숲을 훼손할 수 있습니다.

  

이천시의회는 지역신문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이천일보는 이천에서는 없어서는 안 될 귀중한 자산입니다.

정론직필하는 언론, 동네와 주민들의 궁금증을 쏙쏙 파헤치는 언론으로 앞으로도 쭉 성장해 나가기를 기원드립니다.

태그

전체댓글 0

  • 710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의회 김하식의장, 이천일보 창간11주년 축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google-site-verification=IaRBTgloleM6NJEEfEgm-iw2MODAYzkBMMUVJTHKLF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