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23(수)

세계농아인 올림픽 금메달의 꿈을 향한 이천시농아인 컬링클럽 창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05 15: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천시농아인 컬링클럽 창단식 (2).jpg

데플림픽 (세계농아인올림픽) 금메달을 목표로 대한민국 이천에 농아인 컬링클럽이 창단됐다.

 

지난 4일 경기도 이천시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 컬링장에서 대한민국 농아인 컬링의 새로운 역사를 이뤄낼 컬링팀이 창단되었다.

 

대한민국 농아인 컬링팀은 2015년 러시아 한티만시스크 동계 올림픽에 첫 출전하여 좋은 성적을 거둔 바 있다. 하지만 2019년 12월 이탈리아에서 열리는 동계 농아인올림픽에서는 여자선수가 부족해 국가대표 선발에 많은 어려움이 따랐다.

 

이에 이천에 장애인체육에 관심을 갖고 있는 이천 장애인 훈련원 관계자와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국가대표를 목적으로 하는 농아인 컬링팀이 창단된 것은 굉장한 의미가 있다고 본다.

 

이천은 대한민국 장애인 체육의 메카인 장애인국가대표 훈련시설인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이 있는 곳이고 또한 전국에 몇 안되는 국제 규모의 훌륭한 컬링장이 준비되어 있어 이천에 농아인 컬링팀이 마음 놓고 편하게 연습할 수 있는 여건을 가지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날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엄태준 이천시장을 비롯한 많은 내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가 치러졌으며 이날 엄태준 이천시장은 “이런 좋은 환경에서 피나는 노력으로 열심히 운동에만 전념한다면 분명 4년 후인 2023년 동계농아인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것을 확신 한다”며 선수들을 격려하였다.

 

또한 이천시민을 대표해 이천농아인 선수들뿐만 아니라 신둔 및 이천지역 시민들의 엘리트 체육 지원에 이천장애인훈련원의 아낌없는 지원에도 감사를 표했다.

 

한편 농아인 컬링팀을 후원하는 주) 리드는 ICD와 반도체 장비관련 설비 및 시스템을 구축하는 회사로 현재 한일관계악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에서도 대한민국 장애인 컬링의 발전을 위해 선수들이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장기적인 계획으로 실업팀을 구성해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하였다.

 

대한장애인훈련원은 이천 농아인 컬링선수들의 기량을 끌어올리기 위해 국가대표선수 출신의 코치를 지원해 줄 뿐만 아니라 한 달에 2번 또는 매주 연습할 수 있는 장소를 제공해 주기로 약속을 하였다.

 

경기도 농아인 볼링 선수로도 활약하고 있는 허정임 선수를 비롯한 10명의 농아인 컬링 선수들은 오늘이 있기까지 도와주신 이천시농아인협회와 이천시 그리고 장애인훈련원 원장님 등 후원자 분들에게 보답하는 길은 4년 뒤 열리는 동계농아인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는 것뿐이라며 죽을 각오로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다짐을 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5157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계농아인 올림픽 금메달의 꿈을 향한 이천시농아인 컬링클럽 창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