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2-20(목)

[카메라출동] 아름다운 설봉공원의 양면성?

무책임한 행사 뒷 마무리 누구의 몫인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6.09.01 16: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역대 가장 많은 인원인 580여명의 철인들이 참가하며 대 성황을 이뤘던 제22회 설봉트라이애슬론대회 및 제2회 이천시장배 대회가 끝난지 45일이 되었다.

KakaoTalk_20160831_104310756.jpg
 
KakaoTalk_20160831_104314465.jpg
 
KakaoTalk_20160831_104340259.jpg
 
공원곳곳에 뒷정리가 안된 상태로 방치되어 있으며, 어느날 언제 왜 망가져 있는 데크난간 등이 설봉공원을 찾는 시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KakaoTalk_20160831_104317289.jpg
 
KakaoTalk_20160831_104312541.jpg
 
또한, 공원의 호수 힐링로드길 주변은 제멋대로 자란 풀들이 호수를 찾은 시민들의 시야를 가려 설봉공원의 아름다운 전경을 흐트리고 있을 뿐 아니라 위험에도 노출되어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카메라출동] 아름다운 설봉공원의 양면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