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2-20(목)

[기자수첩] 관고동전통시장 화장실 옆 작은 창고 새로운 변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6.02.22 16: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언제 부터인지 시기는 정확히 모르지만 전통시장살리기라는 용어를 너무 많이 듣는다. 

대형 매장의 편리성과 다양성 그리고 친철한 서비스에 손님을 빼앗기면서 부터인 것 같다. 그런데 경기도 이천 관고전통시장에서 새로운 시도를 했다. 아주 작은 2.5평 공간에서 그것도 화장실 옆 창고에서 아이들의 공부 소리와 오카리나를 연주하는 소리가 오가는 사람들의 귀를 귀울이게 한다.

rhkdeh.jpg
 
비록 화장실이지만 장보러 오는 엄마들의 접근성이 좋고 할머니 같고 아줌마 같은 주인이 좋아 쭈빗쭈빗 들어서기 힘든 화려한 사무실보다 편하다고 한다.

또한, 기초적인 개인 상담에서부터 자기역량을 키우면 전문기관으로 연결된다.

rhk.jpg
 
사진은 교육대학원을 졸업한 다문화엄마 지도로 오카리나 연습중이고. 또 한장의 사진은 작년 신학기 부터 학교를 가지 않는 중학생을 청소년전문지도사와 상담사를 공부한 경찰관이 쉬는날 사무실에서 다같이 이야기 하며 놀고있는 장면이다. 

이 친구는 구수한 전라도 사투리를 쓰는 경찰아저씨와 속내를 털어놓을 정도로 가까워져서 집밖으로 나오는데 성공했고 학교 갈 준비를 마쳤다.

작은 화장실 창고의 변신! 이것이 새로운 전통시장의 변화이다.

최근에는 현역군인과 직업군인 등 군에 대한 다양한 정보도 안내해준다

다음에는 어떤 활약이 나타나는지 기대해 본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기자수첩] 관고동전통시장 화장실 옆 작은 창고 새로운 변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