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6(목)

이천시 해외시장 개척단, 화상상담으로 동남아 수출길 “활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22 12:5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천시 해외시장 개척단 화상상담 (2).jpg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중소기업의 동남아시장 진출을 위한 ‘2020 이천시 동남아 화상상담 시장개척단’에 13개사가 참여하여 총 97건 12,845천불의 상담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이천시는 2017년부터 유망 중소기업들이 해외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해오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금년에는 화상상담으로 대체되었으며, 지난 9월에 열린 미국 화상상담에 이어 필리핀·베트남 동남아시장을 상대로 진행됐다.

 

동남아는 신남방 정책과 더불어 인구 6억 명이 넘는 매력적인 시장이다. 필리핀은 아세안 국가 중 경제성장률 2위를 기록하는 등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시장이다. 베트남 또한 우리나라 3위 수출상대국으로, 한국 중소기업의 對베트남 수출액은 103억불로 전체 중소기업 수출액에서 10.2%에 달한다. 

 

이천시는 협력기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남부권역센터를 통해 참가기업들이 코로나19 이후 급변하는 수출입 환경에 대응할 수 있도록 글로벌 경쟁력 강화 교육을 실시하는 등 원활한 상담을 도왔다. 

 

또한 상담회 참가기업에게 바이어 매칭, 해외마케팅, 통역비, 카달로그 및 샘플 발송비, 국내 화상상담장 구축 등을 지원하였고, 추후 참가기업들의 상담내역이 실제 수출까지 진행될 수 있도록 SNS 온라인 마케팅 지원 등 적극적인 사후관리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러한 지원 속에 이천시 참가기업 13개사는 총 97건 12,845천불의 상담실적을 거뒀으며, 이 중 향후 계약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되는 계약추진건수 및 실적은 74건 3,522천불로 집계됐다.

 

윈도우 썬팅 필름 제조업체인 주식회사 코앤코는 필리핀 마닐라의 자동차 관련 제품 유통업체와 상담을 진행하였으며, 자동차용 윈도우 필름의 마닐라 시장에 대한 독점권을 요청받아 30만불 규모의 상담을 진행하였다. 이후 초도물량과 독점계약에 대한 추가 상담을 이어나가기로 하였다.

 

주방일회용품 제조업체인 주식회사 뉴랩은 베트남 하노이에서 대형마트를 운영하는 S유통사와 상담을 진행했다. 해당 유통사는 최근 베트남 소비자들의 위생과 친환경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PVC재질이 아닌 PE 재질 위생랩에 관심을 보였고, 주식회사 뉴랩의 PE 재질 위생랩의 시장성이 높다고 판단하였다. 50만불 규모의 상담이 진행되었고 약 15만불 상당의 계약 체결이 예상된다.

 

이천시 관계자는 “2019년에도 동남아 시장개척단 10개사를 말레이시아와 싱가포르에 파견하였다”며, “관내 중소기업의 동남아 시장 진출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2020 이천시 동남아 화상상담 시장개척단’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이천시 기업지원과 (031-644-2275) 또는 경과원 남부권역센터(070-7726-9323)로 문의하면 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281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해외시장 개척단, 화상상담으로 동남아 수출길 “활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