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1(화)

제214회 이천시의회 임시회 김하식 의원 5분 자유발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22 13:4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존경하는 23만 이천시민 여러분!

정종철 의장님을 비롯한 선배ㆍ동료 의원 여러분!

엄태준 시장님을 비롯한 공직자 여러분

그리고 함께해 주신 관계자 및 언론인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이천시 시의회 김하식 시의원입니다.

 

오늘 본 의원은 이재명 경기도 지사께서 경기도의 지역 균형발전을 목표로 추진하고 계신 공공기관의 이전 계획에 따라 우리 이천시에서는 여러 조건상 신규로 설립되는 「경기교통공사」의 이천 유치가 가장 타당성 있다는 말씀을 드리기 위해 이 자리에 섰습니다.

 

지난 6월 9일 경기교통공사 설립안이 '경기도 공기업 설립 심의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설립 입지만을 남겨두고 있는 것으로 저는 알고 있습니다.

 

경기교통공사는 경기도가 31개 시•군마다 다른 대중교통체계를 통합해 관리를 전담하고, 대중교통 서비스의 공공성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기구입니다.

 

출범 초기에는 수요 맞춤형 버스 운영, 노선 입찰제 버스 준공영제 운영, 철도 운영 관리, 환승 시설 구축과 운영 등의 역할을 한 뒤 사업영역을 확대하게 될 것이라 전하고 있습니다.

 

경기도는 교통공사 설립으로 향후 5년간 생산 유발 효과 1천323억원, 부가가치 유발 효과 516억원, 고용 창출 효과 1천47명 등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기대한다고 합니다.

 

우리 이천시는 그 동안 수도권정비계획법과 자연보전권역으로 인접 시ㆍ군이 개발로 성장하고 있을 때 소외되고 불이익을 받아왔습니다.

 

다행히 성남~장호원간 전용차로가 일부 개통되고, 수도권광역순환도로가 시 북부지역을 관통하는 공사가 진행 중에 있어 정(井)자망의 도로망이 형성되었고, 경강선 철도와 부발~문경간 내륙철도 착공 그리고 평택~부발간 철도망이 계획되어 있어 십(十)자축의 철도망이 구축되어 경기 남부권의 교통허브도시로 성장해 가고 있습니다.

 

본 의원은 이렇듯 교통허브도시로 발전하고 있고, 그 동안의 소외에 대한 보상 차원에서라도 이천시야말로 이번 경기도에서 설립추진하고 있는 「경기교통공사」의 최적의 입지라 생각합니다.

 

물론 도내 여러 지자체가 이런 저런 이유를 들어 자신들이 최적의 입지라고 유치 신청을 할 것입니다.

 

그래서 「경기교통공사」 유치 성공을 위해서는 이번에 시 의회와 행정이 똘똘 뭉쳐 최적의 입지가 이천시라는 점을 합리적으로 설명하고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합니다.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이 균형 잡힌 경기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시 차원의 세심한 배려가 필요할 것입니다.

 

도내 31개 시군의 대중교통 체계를 통합ㆍ관리하는 교통정책 전담기관으로써 경기도가 도민들에게 보다 전문적이고 효율적인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설립되는 경기도교통공사의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시 차원의 배려와 적극적인 유치 전략이 있어야 합니다.

 

당장은 「경기교통공사」의 입주지를 이천시가 보유중인 건물중에서 일부를 제시해야겠지만 향후에는 별도의 단독청 마련 등을 제시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단독청의 입지는 경기서부와 경기북부에서의 접근성이 답보되는 지역이 타당할 것입니다.

 

본 의원은 성남~장호원간 전용도로 IC부근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그래야만 경기북부와 도청이 있는 수원 등 경기서부에서도 원활하게 접근할 수 있어 좋은 평점을 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끝으로 본 의원이 제안하는 「경기교통공사」의 이천 유치가 성공할 수 있도록 선배ㆍ동료 의원님들과 엄태준 시장님 이하 시 공직자 여러분이 한 마음 한 뜻으로 적극적으로 계획을 수립하여 대응해주시기를 간곡히 당부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태그

전체댓글 0

  • 107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214회 이천시의회 임시회 김하식 의원 5분 자유발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