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10(금)

이천시,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상권 살리기 위해 구내식당 휴무 실시

이천시, 공무원 외부식당 및 전통시장 이용 지역경제 활성화 일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09 13: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구내식당 횡대식사 (1).jpg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관내 음식점 이용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시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어려워진 지역 상권을 살리기 위해 3월중 매주 금요일 구내식당 휴무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구내식당 휴무제는 구내식당을 운영하는 (주)아워홈(대표 유덕상)이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를 적극 수용하면서 가능해졌다.

 

시 관계자는 “침체된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이천시청 전 직원이 동참해 지역 내 식당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눌 것”이라며 “구내식당 휴무를 통해 조금이나마 지역경제 살리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는 매주 수·금요일 석식 미운영하는 날에는 ‘부서(팀)별 외식의 날’로 지정 운영하고 있으며, 공무원 맞춤형 복지포인트를 ‘이천사랑 지역화폐’로 전환 배정해 지역 소상공인 보호 등 관내 지역 상권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한 2일부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구내식당을 이용하는 직원들이 서로 마주보지 않고 한 줄로 앉아 식사하도록 했으며, 식사 전에는 반드시 손소독제 사용과 식사대기 시 앞사람과 충분한 간격을 유지하고 식사 중에는 되도록 대화를 자제하도록 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상권 살리기 위해 구내식당 휴무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