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13(토)

김인영 도의원, 이천~문경선 철도사업 지연 및 차로이탈경고장치 질의

- “도민들의 안전을 위해서라도 화물차 차로이탈장치 적절한 홍보 및 정책 부탁”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12 11: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철도.jpg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인영 의원(더불어민주당, 이천2)은 11월11일(월) 경기도 철도항만물류국에 대한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이천∼문경선 철도사업 진행상황과 화물차 차로이탈경고장치에 대해 집중적으로 질의하였다.

 

김 의원은 “이천∼문경선 철도사업에서 이천∼충주 구간을 19년도에 우선적으로 완공하고 개통할 계획이었다고 알고 있었는데 개통이 지연된 사유가 무엇인지, 지연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도에서 무슨 노력을 하였는지”에 대하여 질의하였다.

 

이에 홍지선 철도항만물류국 국장은 “공사 진행시 도로 및 하천 관련 민원사항들을 해결하느라 지연이 되었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관계부서들과 협조하여 원활한 해결을 노력하며 진행 중이다”고 답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73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인영 도의원, 이천~문경선 철도사업 지연 및 차로이탈경고장치 질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