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23(화)

이천시, 외래 벼품종 대체 국내육성 벼 해들, 알찬미 확대 재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22 13:0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신둔농협육묘장(해들).jpg
신둔농협육묘장(해들)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외래 벼품종 대체 국내육성 벼 확대재배’정책에 발맞춰‘임금님표 이천쌀’의 원료곡을 대체할 해들(조생종), 알찬미(중생종) 2개 품종의 파종과 육묘를 시작했다. 

 

‘임금님표 이천쌀 브랜드 유지를 위한 품종 개발 및 보급사업’은 2022년까지 이천지역의 벼재배면적인 7,500ha에 이천시, 국립식량과학원 중부작물부와 공동개발한 국내육성품종인 해들과 알찬미 각 1,000ha, 6,500ha를 대체하는 사업이다.

 

올해 이천시는 “고품질 해들미 생산단지”를 3개 농협(신둔면, 호법면, 마장면)에서 107ha를 운영하여 642톤을 생산하고 ‘임금님표 이천쌀 해들米’로 판매를 예정하고 있다. 또한, ‘해들’,‘알찬미’ 채종포를 7.5ha, 10.5ha를 각각 운영한다.

 

문호길 소장(이천시농업기술센터)은 “임금님표 이천쌀의 품종이 일본품종에서 국내육성 밥쌀용 최고품질 품종인 해들로 판매되는 첫해인 만큼 이천시, 농촌진흥청 식량과학원 중부작물부, 농협이천시지부, 경기도농업기술원과 유기적인 업무협조로 맛있는 쌀을 생산하여 소비자에게 이천의 해들, 알찬미로 기억되도록 시에서도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819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외래 벼품종 대체 국내육성 벼 해들, 알찬미 확대 재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