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4-20(토)

이천시 공직자 DMZ체험관 찾아 비상대비 교육 실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11 13:3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분단의 현장에서 통일의 희망을 꿈꾸다”

이천시 공직자 DMZ체험관 찾아 비상대비 교육 실시 (1).jpg

이천시는 최근 파주 캠프그리브스 DMZ 체험관에서 비상대비업무 담당자 등 공무원 40여 명을 대상으로 8일부터 9일까지 2일간 현장중심 비상대비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분단의 현장인 민간인 통제구역을 직접 찾아 분단 현실을 느껴보는 등 체험 위주의 프로그램을 통해 비상사태 발생상황에서의 실질 대응능력을 높이고 안보 공감대를 확산시키기 위해 실시하였다.

 

첫째날 기본교육은 비상대비 실무 습득, 안보강연, 교양강좌 등으로 진행 되었으며. 둘째날 현장학습은 제3땅굴 및 도라전망대, 도라산역 등 최전방지역 안보현장을 견학하는 일정과 함께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하며 일제 강점기 역사의 현장인 서대문형무소 역사관을 방문하는 뜯깊은 시간으로 진행 되었다.

 

교육에 함께 참여한 박원선 이천시 안전총괄과장은 “공직자들이 국가안보의 보루라는 생각을 가지고 평상 시 비상대비 역량강화에 힘써야 할 것”이라며 “한반도에 불고 있는 평화의 바람 속에서 공무원이 더욱 확고한 대비태세를 갖추어야 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33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공직자 DMZ체험관 찾아 비상대비 교육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