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04.19 16:48 |
18세투표 불발, 변한 것 없는 두 개의 새누리당
2017/01/12 12:5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선거연령을 현행 만 19세에서 18세로 내리는 선거법 개정안이 국회 안전행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상정조차 되지 못한 채 무산됐다.
 
이미 선거법심사 소위원회에서 의결된 바 있지만, 새누리당과 바른정당의 반대로 불발된 것이다.
 
만 18세는 9급 공무원 채용시험에도 응시할 수 있고, 병역과 납세의 의무도 부과된다.
 
OECD 회원국 중 만 19세 이상의 선거권을 고집하고 있는 나라는 대한민국 뿐이다. 미국, 영국, 독일, 일본을 포함하여 32개국은 만 18세 이상이고, 오스트리아는 만 16세부터 선거권을 부여하고 있다.
 
만 18세 이상 국민의 선거권을 가로막는 것은 그 어떤 근거도 설득력도 없다.
 
오직, 새누리당과 바른정당의 당리당략과 선거공학적 계산에만 근거하고 있다.
 
국민의 요구보다 개인의 이익을 우선시하고, 민주주의보다 당리당략이 소중한 두 개의 새누리당은 여전히 변한 게 하나도 없다.
헌법파괴, 국정농단의 부역자인 그들이 아직도 민심을 가로막는 현실이 개탄스럽다.
 
정의당은 국민의 뜻을 받들어, 선거연령을 만 18세로 낮추기 위해 굽히지 않고 최선을 다 할 것임을 다시 한번 분명히 밝힌다.
 
 
2017년 1월 12일
 
노동의 희망 시민의 꿈
정 의 당 경 기 도 당
[ 미디어팀 2000ilbo@hanmail.net ]
미디어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news@hanmail.net
이천일보-진실한목격자(2000ib.com/) - copyright ⓒ 이천일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이천일보 (www.2000ib.com) | 사업자등록번호 : 149-02-00823|등록번호 : 경기, 아50526|등록일 : 2012년 10월 18일|설립일 : 20121018일 |발행/편집 : 배석환 : 경기도 이천시 호법면 이섭대천로 815-44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남수
      대표전화 : 031-638-7455 |  2000ilbo@hanmail.net Copyright ⓒ 2012 2000ib.com All right reserved.
      이천일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